전통한지 세계문화유산 등재 자문단 꾸린다

한지장과 한지 전문가, 학계 전문가들로 꾸려

입력시간 : 2020-09-15 10:51:11 , 이정민 기자

전통한지 세계화와 원형 보존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전통한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위해 ‘(가칭)전통한지 세계문화유산화 자문단’을 구성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한지장과 한지 전문가, 학계 전문가들로 꾸려지는 ‘전통한지 세계문화유산화 자문단’은 한지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전주시는 또 한지 생산 지자체들과의 네트워크를 통해 한지 원형 연구, 국내외 세미나 개최, 한지 데이터베이스(DB) 구축, 대국민 서명운동 등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위해 공동 대응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특히 루브르박물관에 소장된 막시밀리앙 2세 책상을 복원하고 로마 교황청 기록물을 한지로 복본하고 교황에게 전달한 데 이어 최근에는 이탈리아 지류복원 전문기관으로부터 ...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남양주시 신축빌라 소개해드립니다. 남양주시는 금곡, 호...
용인도시공사는 9월 28일 발표된 행정안전부의 2020...
기자: “당신의 자녀들도 아이폰과 아이패드를 좋아하나요...
남양주시 신축빌라 소개해드립니다. 남양주시는 금곡, 호...
용인도시공사는 9월 28일 발표된 행정안전부의 2020...
기자: “당신의 자녀들도 아이폰과 아이패드를 좋아하나요...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