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중소기업에 경영안정을 위해 매출채권보험료 50% 지원

코로나19 대응 제조업 경영안정 도모

13일 이후 신용보증기금 매출채권보험 계약분부터

입력시간 : 2020-08-13 13:54:45 , 손광식 기자

울산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매출채권보험료 지원에 나선다. ​울산시는 13일 오전 10시 30분 울주군 웅촌면 고연공단에 위치한 ㈜동남기계에서 신용보증기금과 관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매출채권보험료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날 조원경 울산시 경제부시장과 이성주 신용보증기금 부산경남영업본부장은 관내 자동차부품인 ㈜동남기계를 방문해 매출채권보험료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생산현장도 격려한다. ​매출채권보험은 중소기업이 매출채권(외상매출금 또는 어음) 미회수로 손실을 입을 경우, 보험 운용사인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손실금의 최대 80%까지 보험금을 지급받는 경영안정망 역할을 하는 제도이다.​이번 협약에 따라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보험료 10%를 할인하고, 울산시는 할...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케이스웨스턴리저브 대...
2020년 11월 3일에는 미국의 역대 59번째 대통령...
2020년 11월 3일에는 미국의 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케이스웨스턴리저브 대...
2020년 11월 3일에는 미국의 역대 59번째 대통령...
2020년 11월 3일에는 미국의 역...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