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전 시장 성추행 혐의, 20명에서 호소했으나 돌아온 대답은

박원순 전 시장 성추행 혐의 진상 규명은 어느 방향으로 가고 있나

2차 기자회견에서 밝혀진 피해자의 고뇌의 시간

입력시간 : 2020-07-31 12:38:02 , 곽재원 기자

박원순 전 서울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그의 전직 비서 측에서 2차 기자회견을 열었다. 비서 측 변호인에 따르면 피해자는 약 4년 간 20명 가까이 되는 주변 비서관들 등의 관계자들에게 성추행 피해에 대해 호소했으나, 돌아오는 대답은 “예뻐서 그랬겠지”와 같은 허무한 말들 뿐이었다.그 누구도 피해자의 절박한 호소에 귀를 기울이지 않았으며, 박원순 전 시장의 주변 인물들의 방조 또한 피해자의 상처에 큰 역할을 했음을 여실히 보여주는 폭로이다.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 혐의 진상 규명을 위해서는 박원순 전 시장의 휴대전화와 서울시청에 대한 압수 수색이 필요한 상황이나, 경찰이 신청한 압수 수색 영장이 지난 22일 기각되었다.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 혐의에 대한 진상 규명은 비단 박 전 시장의 진상 규명의 ...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독재자의 향락으로 인해 비참한 죽음을 당한 사건이 북한...
중국 베이징의 한 가판대에 놓인 중국어 신문들. | W...
\"모든 면에서 당신의 심장이 더 빨리 뛰도록 하라.\...
독재자의 향락으로 인해 비참한 죽음을 당한 사건이 북한...
중국 베이징의 한 가판대에 놓인 중국어 신문들. | W...
\"모든 면에서 당신의 심장이 더 빨리 뛰도록 하라.\...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