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궐선거 비용, ‘원인 제공자가 부담하게 공론화해라’

입력시간 : 2020-09-14 16:07:51 , 최채근 기자

민생당 박정희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021년 4월 7일에 실시될 서울특별시장과 부산광역시장 보궐선거비용으로 838억 원(서울 570억9,900만 원, 부산 267억1,300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추계했다. 이러한 보궐선거 비용은 헌법상 선거공영제로 인하여 해당 지자체에서 전액 부담한다. 문제는 그 돈이 해당 주민이 낸 혈세라는 점이다. 부산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재정 여력을 고려해서 분납을 요청한 상태다.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원인은 사망, 사퇴 등이 있다. 첫째, 자연사 내지 질병 등에 의한 불가피한 사퇴 경우다. 둘째, 범죄 의혹을 받을 경우 자살이나 사퇴를 하는 경우다(내년 보궐선거의 원인) 셋째, 상위 공직 출마를 위한 사퇴의 경우도 ...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금 시기가 창업이 활발하게 이루어지는 ...
코로나 바이러스 시대 반려동물 해외서비스"언택트서비스"...
자료 = 국제적십자위원회​국제적십자위원회(ICRC)가 ...
 ​​지금 시기가 창업이 활발하게 이루어지는 ...
코로나 바이러스 시대 반려동물 해외서비스"언택트서비스"...
자료 = 국제적십자위원회​국제적십자위원회(ICRC)가 ...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