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혜련 의원, 미혼부 출생신고 사각지대 보완하여

아동의 출생 등록될 권리 보장하는 법안 대표발의

-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인권보호를 위한 기본권 법과 제도로 지켜져야

입력시간 : 2020-06-25 21:24:51 , 이정혜 기자

더불어민주당 백혜련(경기 수원시을) 의원이 ‘아동의 출생 등록될 권리’ 보장을 위해 현행법상 미혼부 출생신고 사각지대를 보완하는 ‘가족관계등록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최근 대법원에서 ‘아동의 출생 등록될 권리’를 처음으로 인정하는 의미 있는 판결이 있었다. 대법원은 가족관계등록법 57조 2항을 엄격하게 해석해 모(母)의 성명‧주민등록번호‧등록기준지를 모두 알 수 없는 경우에만 미혼부의 출생신고 허용한 1심과 2심 판결과 달리, 아동의 기본권을 우선해 모(母.)가 부득이한 사정으로 서류를 갖출 수 없는 경우에도 미혼부의 출생신고가 가능하도록 결정했다.지난 2015년 미혼부의 출생 신고 간소화를 위한 관련법이 국회를 통과했지만, 법원별로 해석의 차이가 존재하고 대다수의 경우 법조항을 엄격하게 적용해...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사진 = 백악관 생방송 캡처\"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은 ...
   칼럼니스트 차정식 &n...
동민과 함께하는 현장 간담회 시행상주시 계림동장(전용희...
사진 = 백악관 생방송 캡처\"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은 ...
   칼럼니스트 차정식 &n...
동민과 함께하는 현장 간담회 시행상주시 계림동장(전용희...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