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복제물에 당신의 흔적을 남기시겠습니까?

문체부, 한국영화 복제방지무늬(워터마크) 지원

입력시간 : 2020-06-29 13:08:55 , 서문강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저작권보호원과 함께 한국영화에 대한 복제방지무늬(워터마크) 적용 시범 사업을 추진한다. 복제방지무늬(워터마크)란 눈으로 보기엔 잘 보이지 않지만 전용 프로그램으로 추출하면 숨겨둔 무늬나 글자 등이 드러나는 기술로서, 영화 등의 콘텐츠에 적용하면 해당 콘텐츠가 불법 유출됐을 때, 유출자를 추적할 수 있다. 영상캡처 장치 등을 사용해 유료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플랫폼)의 영상콘텐츠를 불법으로 녹화해 유출하는 경우, 불법 복제된 영상에는 유출자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게 된다. 이번 시범사업은 지난 5월 27일(수)에 열린 ‘저작권 분야 현장 간담회’ 결과를 신속하게 반영한 정책이다. 한국아이피티브이(IPTV)방송협회와 한국영화디지털유통협회는 아이피티브이*(IPTV) 사업자가...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꽃과 벌 나비/유석조병욱/낭송서수옥/조병욱시인꽃과 벌 ...
사단법인 종합문예유성 가곡 2집 수록 (2020. 06...
우한의 한 병원 의료진이 중공 바이러스 감염환자를 치료...
꽃과 벌 나비/유석조병욱/낭송서수옥/조병욱시인꽃과 벌 ...
사단법인 종합문예유성 가곡 2집 수록 (2020. 06...
우한의 한 병원 의료진이 중공 바이러스 감염환자를 치료...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