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3층 높이의 거대한 닥나무 발견

진주에서 높이 8.5m, 흉고둘레 165cm인 60년생 닥나무 발견

입력시간 : 2020-07-29 10:07:41 , 이정민 기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닥나무 우량품종 육성을 위해 전국의 우수품종을 수집하던 중, 경남 진주시에서 높이 8.5m, 흉고둘레(가슴높이 둘레) 165cm에 달하는 거대한 닥나무를 발견했다고 전했다.이 닥나무는 진주시 모처에서 발견되었으며 수령은 60년생으로 추정된다. 지상 30cm 부위에서 3개의 가지로 나뉘었으며, 그루터기의 둘레도 250cm 이상일 정도로 보기 드문 크기를 자랑한다. 일반적인 닥나무의 평균 높이는 약 3m 내외이며 이번에 발견된 나무같이 거대한 닥나무가 보고된 사례는 거의 없어 수목 연구를 위한 학술 가치가 매우 높다. 닥나무는 한국, 중국, 일본 등에 분포하며, 우리나라에서는 충청 이남의 표고 100∼700m에 자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암수한그루 나무이며 뿌리 번식을 잘하는 수목이라...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표면소독 방식 통해 바이러스 박멸...
아프리카tv 시상식, 출처 : 위키백과  (...
북위례 상가 분양이나 임대를 검토중이신 고객분들에게 경...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표면소독 방식 통해 바이러스 박멸...
아프리카tv 시상식, 출처 : 위키백과  (...
북위례 상가 분양이나 임대를 검토중이신 고객분들에게 경...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