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집회로 코로나 확진 급증, 전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경제 위기

자영업 및 여러 직종 경제적 피해 증가

입력시간 : 2020-09-10 21:32:10 , 김송현 기자

8월 15일 이후 광화문 집회를 참여했던 사람들이 확산되면서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퍼져 감소 추세였던 코로나19가 다시 급상승 하였다.코로나19의 재확산에 따라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었고 전주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되었다. 전주시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면서 다중이용시설을 폐쇄했다.도서관, 실내체육시설, 복지시설, 문화시설 등 공공 실내시설 운영이 임시 폐쇄되었고 그 외 개방 실외시설과 다중집합시설 고강도 방역조치, 고위험 민간시설 특별 지도, 감독 강화를 조치하였다. 이후에 계속해서 급증하는 코로나19로 전주시는 고위험 민간시설 또한 임시 폐쇄했다. 9월 6일까지 노래방, 유흥주점, 방문판매업소, PC방 등 12종 고위험시설에 대한 강도 높은 점검 후, 미행업소...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어제(20일) 코로나19 속에서 순경 공채 시험이 전국...
자료 = 보건복지부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100명 아...
청주 교통사고 병원 꼼꼼하고 탁월한 절차를 기반으로 운...
어제(20일) 코로나19 속에서 순경 공채 시험이 전국...
자료 = 보건복지부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100명 아...
청주 교통사고 병원 꼼꼼하고 탁월한 절차를 기반으로 운...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