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여성청소년 1인당 13만원씩 생리용품 구입비 지원

여주시에서 올해 처음 선보여. 내년부터 도 전체로 확대 추진

입력시간 : 2020-09-14 09:49:25 , 서문강 기자

경기도가 시군과 협력해 내년부터 도내 모든 여성청소년에게 생리용품 구입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여주시에서 올해 처음 도입한 사업인데 여성청소년들의 만족도가 높아 이를 도 전체로 확대하기로 한 것이다. 경기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여성청소년 생리용품 지원사업 계획을 마련, 시군과 협력해 여성 청소년 1인당 월 1만1,000원, 연 13만2,000원의 보건위생물품 구입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여성청소년에 대한 보건위생물품 지원사업은 2016년 이른바 ‘깔창생리대’ 사건을 계기로 같은 해 시작돼 기초생활수급권자, 법정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지원 대상자 가운데 만 11~18세 여성청소년이 정부로부터 1인당 연 13만2,000원을 생리용품 구입비로 지원받고 있다. 현재 경기도에서 정부 지원...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9월 AJ셀카 내차팔기 대표시세   무더운...
◆ 작가의 말   본 교재는 한국어로 출간...
사실 알고보면 새들은 똑똑하다 우리는 흔히 똑...
9월 AJ셀카 내차팔기 대표시세   무더운...
◆ 작가의 말   본 교재는 한국어로 출간...
사실 알고보면 새들은 똑똑하다 우리는 흔히 똑...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