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결식우려아동 급식공백 방지 위해 15일부터 시·군 점검

원격수업 실시로 학교급식 중지, 결식아동 발생 우려

수도권 초·중·고교 원격수업 전환에 따라 9월 15일~18일까지 사업 운영 전반 점검

입력시간 : 2020-09-16 01:27:34 , 김기영 기자

수도권 초·중·고등학교가 20일까지 전면 원격수업에 들어간 가운데 경기도가 결식아동들의 급식 공백 방지를 위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결식아동 급식지원사업’ 점검을 실시한다.​‘경기도 결식아동 급식지원사업’은 빈곤, 부모의 실직 등의 사유로 결식우려가 있는 18세 미만 아동에게 도와 시·군이 예산을 부담해 식사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취학아동의 경우 학기 중 점심은 교육청이 부담하는 학교급식으로 지원되며, 아침․저녁과 방학 중 식사는 아동 사정에 따라 최소 1식 이상 지자체가 지원한다.경기도는 코로나19로 학교급식이 중단되면서 결식아동들의 급식 공백이 우려되자 지난 4월부터 교육청과 협의해 방학에 준하는 방식으로 점심도 지원하고 있다. 도는 하반기에도 원격수업이 계속되면서 결식아동의 급식 공백 방지가 시급...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부도 스마트팜 스쿨농원에서 "서로가 농부로 불릴 때 ...
9월의 반환점을 지나는 가을의 길목에 대부도 그린 스...
<디즈니 플러스 홈페이지>월트디즈니컴퍼니가 ...
대부도 스마트팜 스쿨농원에서 "서로가 농부로 불릴 때 ...
9월의 반환점을 지나는 가을의 길목에 대부도 그린 스...
<디즈니 플러스 홈페이지>월트디즈니컴퍼니가 ...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