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이란 리알화 가치 하락

코로나19와 미국의 제재로 경제 위축

입력시간 : 2020-09-13 11:00:05 , 천보현 기자

이란 리알화지수는 토요일 코로나19 대유행과 미국의 제재로 경기가 위축되면서 미 달러화 대비 최저치로 떨어졌다고 13일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외환 사이트인 본바스트닷컴(Bonbast.com)에 따르면, 달러는 비공식 시장에서 26만3,500 리알에 팔렸다. 경제 일간지 돈야-에-에크테사드(Donya-e-Eqtesad)의 웹사이트는 달러화 환율이 26만 800달러로 금요일보다 5,100리알이 올랐다고 밝혔다. 이란은 국제유가 하락과 중동지역에서 사망자 수가 가장 많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한 경제위기가 심화되면서 2020년 통화가치의 약 49%를 잃었다.천보현 기자

Copyrights ⓒ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넥센타이어가 영국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와 후원 재...
쉐어니도x이노베이션아카데미가 MOU를 체결하며 프롭테크...
취향 기반 중고 거래 플랫폼 번개장터가 2020년 1월...
넥센타이어가 영국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와 후원 재...
쉐어니도x이노베이션아카데미가 MOU를 체결하며 프롭테크...
취향 기반 중고 거래 플랫폼 번개장터가 2020년 1월...
  • 서브사이드 269-120 배너